‘계곡으로, 바다로’ 템플스테이로 떠나는 알찬 여름휴가

작성일 2019-06-26 오후 4:04:07 | 작성자 관리자 | 조회수 31

계곡으로, 바다로템플스테이로 떠나는 알찬 여름휴가

불교문화사업단, 7~8월 총 4차례 템플스테이 기차여행선보여

 

시원한 계곡과 바다. 대관령 치유의 숲과 하동 녹차밭부터 전주 한옥마을까지. 전국 명소를 꼭꼭 담은 여름휴가 템플스테이 종합선물세트가 출시됐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하 문화사업단, 단장 원경스님)은 코레일관광개발과 함께 템플스테이 및 지역관광지를 연계한 12템플스테이 기차여행여름휴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7~8월 총 네 번에 걸쳐 금산사(김제), 신흥사(속초), 쌍계사(하동), 삼화사(동해) 템플스테이를 각각 해당 지역 명소와 연계했다. 계곡과 바다는 물론 왕복 열차비와 관광지 입장료, 템플스테이 참가비가 포함됐으며, 전통시장에서 사용 가능한 온누리상품권이 1인당 5,000원씩 제공된다.

 

먼저, 누구에게도 방해받지 않고 쉬고 싶다면 금산사 템플스테이를 주목해 보자. 계곡 물놀이와 명상, 스님과의 차담, 모악산 산책, 탁본체험 등이 준비돼 있으며, 김제 벽골제단지, 전주 한옥마을 등의 인근 관광지를 둘러볼 수 있다(713~14일 진행).

 

바다와 계곡을 한꺼번에 보고 싶다면 신흥사 템플스테이를 가보자. 설악산 숲길과 계곡명상으로 여름 더위를 날릴 수 있다. 인근 명소로는 과거 군사제한구역으로서, 2018465년 만에 민간에 개방된 외옹치 바다향기와 함께 대포항, 대관령 치유의 숲, 강릉 중앙시장 등을 방문한다(83~4일 진행).

 

신록이 그립다면 쌍계사 템플스테이가 제격이다. 조용한 사찰에서 계곡 명상과 요가명상 등이 진행되며, 관광지로 하동 녹차밭과 야생차 박물관, 화개장터, 곡성 기차마을 등을 방문한다(817~18일 진행).

 

레일바이크를 타며 해안의 정취를 느끼고 싶다면 삼화사 템플스테이가 마련돼 있다. 소원을 담은 108 염주 만들기와 무릉계곡 탐방, 동해바다 일출로 늦여름 휴가의 백미를 장식해보자. 삼척해변에서 커피거리를 거닐고, 초곡항 촛대바위 해안둘레길을 거쳐 삼척 레일바이크를 타는 경험은 올 여름 최고의 기억이 될 것이다(824~25일 진행).

 

예약은 코레일관광개발 홈페이지(www.korailtravel.com) 또는 전화 1544-7755로 하면 된다.

 

7~8템플스테이 기차여행일정

일정

대상 사찰

주요 코스

금액

713()~14()

금산사(김제)

청량리역-김제역-김제벽골제단지-부안상설시장-금산사템플스테이-전주한옥마을-전주역-용산역

대인: 129,000

소인: 99,000

83()~4()

신흥사(속초)

서울역-강릉역-대포항-외옹치바다향기로-신흥사템플스테이-대관령치유의숲-강릉중앙시장-강릉역-서울역

대인: 139,000

소인: 119,000

817()~18()

쌍계사(하동)

서울역-순천역-순천아랫장-순천드라마세트장-쌍계사템플스테이-하동녹차밭?야생차박물관-화개장터-곡성증기기관차-곡성기차마을-광한루원-남원역-서울역

대인: 179,000

소인: 159,000

824()~25()

삼화사(동해)

서울역-강릉역-바다열차-죽서루-삼화사템플스테이-초곡항촛대바위해안둘레길-강릉중앙시장-강릉역-서울역

대인: 164,000

소인: 14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