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후기

템플스테이의 다양한 체험후기입니다

30914

    후기글 12월    |    연등국제선원

    연등국제선원 홈페이지 www.lotuslantern.net연등국제선원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lotuslanternimc/템플스테이 사진갤러리, https://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14805543847 ...

    마음의 여유를 충전하는곳    |    영랑사

    예전부터 템플스테이에 혼자 오고 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요근래 심난한 일도 있고 마음에 여유가 사라지는거같아서예전부터 원했던 버킷리스트를 실천하고자 찾았습니다.스님께서 알려주신 예불 예절도 유익 했습니다. 가끔 절을 와도 예불하는 법을잘 알지 못해서 겉핥기로 했었는데 이번 계기로 제대로 배우고 갑니다.저녁예불,아침예불을 드리면서 잠시나마 머릿속 생각을 정리...

    앞으로 살아갈 마음가짐    |    영랑사

    첫째날 도선스님과 차담시간을 통해서 그동안 마음속에 있던 짐을 내려놓을수 있는 지혜를 배우고 앞으로 어떤 마음을 가지고 살아야 하는지에 대해서도 갈피를 잡을 수 있어서 너무나도 좋은 시간이였습니다.템플 스테이를 처음해보는데도 불구하고 친절하신 보살님들과 귀여운 강아지들,편안한 종소리등등 정말 편안하게 좋은 마음으로 마무리를 할수 있어서 감사합니다.다음에도 ...

    고3 여고생의 아주 특별한 나들이(12/5,목~12/6,금)     |    금강정사

    ...

    건강한 생활    |    문수암

    살면서 템플스테이를 처음 경험해본 사람입니다. 다른곳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일단 물, 공기가 너무 좋습니다. 산책로도 좋고 공양간 밥도 너무 맛있습니다. 살면서 힘들때 마음정리 하고 싶을때 언젠가는 또 오게 될것 같습니다. 2박 3일이 아쉬울 만큼 너무 만족하며 잘 쉬다 가네요. 스님들, 보리 항상 건겅하셔서...

    등불이 되어주는 공부    |    자비선사

    우연한 기회에 좋은 인연이 닿아 1박2일의 수행을 잘 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일반 사찰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깊은 수행방법을 눈높이에 맞추어 편하고 간결하게 설명 지도해주셔서 이해하기 수월했습니다.마음 관념 생각이 뭉쳐져 나누어 객관적으로 인색해보기까지가 모고 만지고 하는 여타의 외부 물질적인 행보다 많이 어렵다는 것을 압니다.그 어렵고 까마득하기도 한 ...

    또 한번 경험해보고 싶은 마음입니다    |    경국사

    최근 저를 비롯해 주변에 안좋은 일들이 많이 일어나면서 정신적으로 굉장히힘들어하고 있을 찰나에 친구가 "템플스테이 한번 해볼래?"라는 제안에 흔쾌히승낙하고 가서 정신도 차리고 힐링도 하고 와야 겠단 생각으로 템플스테이에대한 기대를 갖고참여하게 되었습니다.막상와보니 제가 가졌던 무거운 마음들은 잊어버리고 다른 생각들을 잘 안하고온전하게 프로그램체험자체에 집...

    첫경험    |    경국사

    기독교인 가족들이 가지말라는 강력한 말씀들을 거절하고 경국사로 휴식형 템플스테이를 왔습니다.이것 저것 많은것을 이곳에서 경험하지는 못하였지만(휴식형은선택해서 원하는 프로그램을 자율적으로 참석이 가능함)간사님의 말씀과 이야기들을 듣고 불교에 대하여 새로운 것도 깨닫고 즐고웠던 이틀이 되었던것같습니다.바깥에서 얻고 쌓은 피곤함을 경국사 템플스테이에서 다 덜어내...

    나를 찾기보다 나를 내려놨던 시간    |    경국사

    처음 이곳에 온 건' 나를 찾기위해서' 라는 제목에 현혹되어서 왔다. 하지만 점차 시간이지나고 프로그램을 진행할수록 평소에 지친 잡념들, 근심, 걱정들 등 해야할 일들을 다 내려놓게 되고, 그저 지금 그 순간의 나에게 집중하고 많은 것들을 잊고, 내려놓았던 것 같다.그것 또한 나를 찾은것 일까? 평소에 철학 사상에 관심이 있었고또는 나에 대한 고민을 많이 ...

    템플스테이를 참여한 후    |    경국사

    단순히' 절은 어떤 곳일까, 절에서 머무르면 마음이 편안해지지 않을까'하는 마음에서 신청하게되었다.생전 처음으로 하는 경험에 모든게 신기했다. 합장부터 예불시간 심지어 공양시간 마저 새로웠고신기했다. 그 중에서 스님과의 차담시간이 가장 기억에 남고 즐거웠다.차를 즐겨마시지는 않았지만 따뜻한 스님이 내려주신차를 마시며 잔잔한 음악과 함께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