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운사

  • 주소 : 경상북도 의성군 단촌면 고운사길 415
  • 전화 : 054-833-6933

찰나에 알아차림과 쉼!

고운사 고운사는 신라 신문왕 원년(서기 681년)에 해동 화엄종의 시조이신 의상대사께서 창건하신 사찰이다. 부용반개형상(연꽃이 반쯤 핀 형국)의 천하명당에 위치한 이 사찰은 원래 高雲寺였다. 신라말 불교와 유교ㆍ도교에 모두 통달하여 신선이 되었다는 최치원이 여지ㆍ여사 양대사와 함께 가운루(경북 유형문화재 제151호)와 우화루를 건축한 이후 그의 호인 孤雲을 빌어서 孤雲寺로 바뀌게 되었다.

고려 태조 왕건의 스승이자 풍수지리사상의 시조로 받들어지는 도선국사가 가람을 크게 일으켜 세웠으며 그 당시 사찰의 규모가 五法堂十房舍(5동의 법당과 10개의 요사채)였다고 한다. 현존하는 약사전의 부처님(보물 제246호)과 나한전 앞의 삼층석탑(경북 문화재자료 제28호)은 도선국사께서 조성하신 것들이다.

특히 고운사는 해동제일지장도량이라 불리는 지장보살영험성지이다. 옛부터 죽어서 저승에 가면 염라대왕이 고운사에 다녀왔느냐고 물었다고 하는데 지장보살님의 원만자비하신 풍모는 물론이거니와 명부십대왕의 상호와 복장도 다른 사찰에서는 보기 힘든 위엄과 정교함을 자랑한다.

일제시대에는 조선불교 31총본산의 하나였고 지금은 조계종 제16교구의 본사로 의성, 안동, 영주, 봉화, 영양에 산재한 60여 대소사찰들을 관장하고 있다. 사세가 번창했을 당시에는 366간의 건물에 200여 대중이 상주했던 대도량이 해방이후 쇄락하여 많은 사찰재산이 망실되고 지금은 이십여명 대중이 상주하는 교구본사로는 작은 규모의 사찰로 전락하였다.

하지만 10여년전부터 중창불사의 뜨거운 원력으로 주변을 정리하고 낡은 건물들을 수리 및 단청하여 지금은 위풍당당한 본산의 위상과 소박하고 절제된 수행지로서의 이미지가 절묘하게 조화를 이루고 있다.











지금 바로 고운사 템플스테이에서 확인하세요!!

http://www.gounsa.net/bbs/board.php?bo_table=t_02


오시는 길




[고운사] 템플스테이

  • 휴식형

    [고운사] 나를 위한 행복여행

    경북, 2017-08-23~2017-10-01

    고운사에서는 힘든 일상에서 벗어나 참다운 나를 발견하고 청정한 스님들의 생활과 참살이를 배워가는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청정한 산사의 맑은 공기를 마시며 머리와 가슴을 비우고, 본래의 밝은 자기를 되찾을 수 있는 특별한 체험이 될 것 입니다 푸른 자연이 살아있고 천년 솔향이 가득한 맑고 고요한 고운사 그 곳에는 1,000년 한국불교의...

    예약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