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산사

  • 주소 : 강원도 양양군 강현면 낙산사로 100
  • 전화 : 033-672-2417

꿈이 이루어지는 낙산사

낙산사 금강산, 설악산과 함께 관동 3대 명산의 하나로 손꼽히는 오봉산 자락에 자리잡은 낙산사는 관음보살이 항상 머무는 곳을 이르는 보타낙가산에서 그 이름이 유래한 것으로, 역대로 지위와 신분을 떠나 관음진신을 친견하려는 참배객들의 간절한 발원이 끊이지 않고 이어져 왔다.특히 낙산사는 동해바다가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천혜의 풍광과 부처님진신사리가 출현한 공중사리탑, 보물로 지정된 건칠관음보살좌상, 동양 최대의 해수관음상, 천수관음상 칠관음상 등 모든 관음상이 봉안된 보타전, 창건주 의상대사의 유물이 봉안된 의상기념관 등 숱한 성보문화재를 갖추고 있어 관음성지이자 천년고찰로서 전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다.낙산사는 지난 2005년 4월 대형 산불로 인해 많은 당우가 소실되고, 아름다움을 자랑하던 경관이 크게 훼손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낙산사를 아끼고 사랑해주신 국민들과 불자님들의 성원에 힘입어 이제 새롭게 천년고찰 불사를 향해 한걸음 한걸음 나아가고 있다.






▶ 낙산사의 성보문화재

1. 원통보전
원통보전은 낙산사의 중심법당으로서 낙산사가 관음성지임을 상징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원통보전은 원통전 혹은 관음전이라고 불리며, 관세음보살님을 주불로 봉안한다.

2. 건칠관음보살상(보물 제1362호)
낙산사 원통보전에 모셔져 있는 불상이다. 이 관음보살상은 표현수법으로 보아 고려 후반의 전통양식을 바탕으로 한 조선초기의 작품임을 짐작케 해준다. 전체적으로 비례가 좋고 특히 얼굴표정이 빼어날 뿐만 아니라. 머리에 쓰고 있는 보관은 고대 이래의 형식에 원상태를 유지하고 있어서 보관연구에 매우 중요한 자료로 평가된다.

3. 칠층석탑(보물 제499호)
원통보전 앞에 세워진 조선시대 석탑으로 현재 보물 제499호로 지정되어 있다. 낙산사는 조선 세조대에 중창 되었는데 이 탑도 그 때 세워진 것으로 추정된다. 이 탑은 비록 부분적으로 파손된 곳이 있으나 대체적으로는 탑의 상륜부분까지 비교적 완전한 형태를 갖추고 있어 조선시대 불탑 연구에 훌륭한 자료가 된다.

4. 원장(강원도 유형문화재 제34호)
원통보전 주위에는 그 둘레를 방형으로 둘러싸고 있는 조선시대 초기의 담장인 원장이 있다. 축조된 시기는 세조가 절을 중건할 때 처음 쌓았다고 전한다. 이 원장은 법당을 둘러싼 성역 공간임을 구분하면서 공간 조형물로서의 효과도 아울러 겸비하고 있다.

5. 보타전
원통보전, 해수관음상과 더불어 낙산사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관음성지임을 상징하는 불전이다. 불전 내부에는 7관음, 32응신, 1500관음상을 봉안하였다.

6. 해수관음상
낙산사 성보 가운데 일반인들에게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이 해수관음상이다. 그래서 굳이 신자가 아니더라도 동해에 왔다가 낙산사를 찾는 여행객들이면 빠짐없이 들러 참배하는 것이 하나의 정해진 코스가 되어 있을 정도다.

7. 공중사리탑(보물 제1723호)
공중사리탑은 진신사리를 봉안한 사리탑으로서 현재 보물 제1723호로 지정되어 있다. 2005년 대형산불로 낙산사가 소실될 때 공중사리탑도 손상을 입어 2006년 해체 보수하던 중 부처님 진신사리를 비롯한 사리장엄구가 출현하였다. 조선시대 중기인 1692년에 석경스님 등이 대원을 발하여 세웠다고 전한다.

8. 동종
조선시대인 1469년에 낙산사와 밀접한 관계에 있던 세조를 위해 그의 아들인 예종이 만들게 한 범종이다. 2005년 대형산불로 소실된 것을 2006년 10월에 복원하여 현재 종각에 봉안되어 있다. 이 작품은 조선시대 범종 가운데 16세기 이전에 조성된 드문 예 가운데 하나로서, 당대의 범종 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된다.

9. 홍예문(강원도 유형문화재 제33호)
홍예문은 1467년에 축조되었다고 전하며, 그 위의 누각은 1963년 10월에 지은 것이나, 2005년 대형 산불로 소실되고 2006년에 다시 지었다. 축조될 당시에 강원도에는 26개의 고을이 있었는데, 세조의 뜻에 따라 각 고을에서 석재 하나씩을 내어 쌓았기 때문이라고 전한다.

10. 의상대(강원도 유형문화재 제48호)
의상대는 의상스님이 중국 당나라에서 돌아와 낙산사를 지을 때 이곳에 이르러 산세를 살핀 곳이며 의상스님의 좌선 수행처라고 전한다. 홍련암으로 가는 길 해안 언덕위에 있는데, 주위 경관이 매우 아름다워 예로부터 '관동팔경'의 하나로 꼽히면서 시인 묵객이 즐겨 찾는 곳이었으며, 지금도 낙산사를 찾으면 반드시 둘러 보는 곳이 되었다.

11. 사천왕문
사천왕문은 불법을 수호하고 사찰을 지키면서 사부대중을 돕고 보호하는 역할을 하고 있는 사천왕을 모신 문이다. 1950년 6.25전쟁과 2005년 대형산불의 재난 속에서도 이 문과 사천왕상은 피해를 입지 않았다.

12. 홍련암(강원도 문화재자료 제36호)
홍련암은 의상대사가 본절인 낙산사를 창건하기 앞서 관음보살의 진신을 친견한 장소이며 낙산사의 모태가 된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 관음보살을 친견하기 위하여 당시 신라의 서울인 경주에서부터 멀리 이 곳까지 온 의상대사는 이곳에서 파랑새를 만났는데, 파랑새가 석굴 속으로 들어가므로 이상히 여겨 굴 앞에서 밤낮으로 7일 동안 기도를 했다. 이윽고 7일 후 바다위에 붉은 연꽃, 곧 홍련이 솟아나더니 그 위에 관음보살이 나타나 친견한 후 이곳에 암자를 세우고 홍련암이라 이름을 짓고, 파랑새가 사라진 굴을 관음굴이라 불렀다고 한다.


오시는 길




[낙산사] 템플스테이

  • 체험형

    [낙산사] 체험형 "파랑새를 찾아서" (토, 일 / 1박 2일)

    강원, 2017-08-26~2017-10-29

    “파랑새를 찾아서” 체험형 템플스테이는 바쁜 일상에서 잊고 살았던 나의 꿈을 알아차리고 찾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됩니다. 꿈이 이루어지는 낙산사에서 파도소리를 들으며 걷고, 보고, 느끼는 가운데 용기와 도전을 통해 꿈을 향하여 한발짝 다가선 나의 모습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초등생은 반드시 부모님이 동반하셔야 하며, 고학년만 참가가 가능합니다....

    예약하기
  • 휴식형

    [낙산사] 휴식형 "꿈, 길 따라서"

    강원, 2017-08-25~2017-11-01

    “꿈, 길 따라서” 휴식형 템플스테이는 바쁜 일상에서 바쁨을 잠시 내려놓고 자신만의 시간, 자신과의 대화를 통해 마음을 쉬어가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예불, 공양, 운력 외에 해맞이, 독서, 기도 등 개인이 자율적으로 자아성찰의 시간을 갖는 프로그램입니다. ▶휴식형 "꿈, 길따라서"를 신청하실 경우 스님과의 상담은 옵션입니다. 프로그램 참가비는 1인 1만원이...

    예약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