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계사(진도)

  • 주소 : 전라남도 진도군 의신면 운림산방로 299-30(쌍계사)
  • 전화 : 061-542-1165

산사 그리고 나 산사와 자연 그리고 휴식공간

쌍계사(진도) 쌍계사는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 본사 대흥사의 말사로서 857년(신라문성왕19) 도선국사(道詵國師)가 창건하였다. 절 양편으로 계곡이 흐른다 하여 쌍계사라 불렀다고 하며, 1648년(인조26) 의웅(義雄)이 중건하였다. 대웅전의 건립연대는 1982년 대웅전(유형문화재 제121호)의 지붕을 보수할 때 발견된 상량문의 연대가 강희 36년, 즉 숙종 23년이란 기록이 나와 정확히 1697년에 건립된 사실을 알 수 있다.
또한 대웅전 석가모니 목조삼존불상(유형문화재 제221호)을 비롯하여 시왕전 목조지장보살상(유형문화재 제 222호), 원통전 , 산신각 등의 전각을 비롯하여 일주문,천왕문,우화루,진설당,요사채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여러 점의 탱화와 소종,중종,법고가 전해지고 있다.
특히 진도에서 가장 높아 진도의 진산이라고 불리는 첨찰산과 천연기념물107호로 지정된 난대림의 보고 쌍계사 천년상록수림 지대의 중심부에 자리한 쌍계사는 바로 옆에 소치 허련 선생의 운림산방과 기념관이 함께 자리하고 있다. 산 서쪽아래 의신면 사천리는 운림예술촌으로 유명한 민속마을이며,양 계곡에서 흐르는 물이 흘러서 모이는 사천저수지는 진도에서 가장 큰 수원지이며 방생지로도 잘 알려져 있다.
이처럼 쌍계사는 진도에서 가장 아름다운 산악미와 천연의 풍요를 가져다주는 천혜의 환경 속에 자리하고 있어 최근엔 생활에 쫓겨사는 현대인들에게 마음을 쉴 수 있는 공간인 템플스테이의 휴식사찰로 널리 알려져있다.





진도쌍계사는 진도에서 가장 오래된 고찰로서 문화적인 가치뿐만이 아니라 섬 특유의 주변 환경보전이 아주 잘되어있어 휴식공간으로도 빼어난 도량이며, 특히 쌍계사를 품어 안고 있는 진첨찰산은 등산객들의 발걸음을 재촉한다.



대한불교조계종 제22교구 본사 대흥사의 말사로서 857년(신라문성왕19)도선국사가 창건하였다는 이 절은 절 양편으로 계곡이 흐른다하여 쌍계사라 불렀다고 하며, 1648년(인조26)의 웅이 중건하였다. 대웅전의 건립연대는 1982년 대웅전의 지붕을 보수할 때 발견된 상량문의 연대가 강희36년, 즉 숙종23년이란 기록이 나와 정확히 1697년에 건립된 사실을 알 수 있다. 일주문과 해탈문은 차례로지나 우회루에 들어서면 중심법당인 대웅전을 만날 수 있으며, 대웅전 좌, 우로 시왕전과 원통전이 잘리하고, 시왕전 뒤편에 산신각이 있다. 그 외에도 전설당, 법종각, 요사채등으로 이루어진 작지만 아름다운 절이다. 그중 대웅전은 정면 3칸, 측면3칸 맞배지붕 건물로 도유형문화재 제121호로 지정되었으며, 대웅전 석가모니 목조삼존불(유형문화재제221호)을 비롯하여 시왕전 목조지장보살상(유형문화재제222호)등의 문화재를 비롯한 여러 점의 태화와 소종, 중종, 법고가 전해지고 있다.

특히 주변 환경으로 진도에서 가장 높아 진도의 진산이라고 불리며 천연기념물107호로 지정된 난대림의 보고 쌍계사천년상록수림대는 바로 옆에 소치 허련 선생의 운림산방과 기념과이 함께 자리하고 있다. 산 서쪽아래 의신면 사천리는 운림예술촌으로 유명한 민속마을이며, 양계곡에서 흐르는 물이 흘러서 모이는 사천저수지는 진도에서 가장 큰 수원지이며 방생지로도 잘 알려져 있다. 이처럼 쌍계사는 진도에서 가장 아름다운 산악미와 천연의 풍요를 가져다주는 천혜의 환경 속에 자리하고 있다.

이곳에 머무는 것 만으로도 몸과 마음에 최고의 휴식과 위안을 준다.

명상을 통해 몸과 마음이 편안해지는 기분을 느껴보고 싶다면, 진도쌍계사에서의 템플스테이를 꼭 경험해 보자^-^















홈페이지 : http://www.jdssanggyesa.com/, http://www.진도쌍계사.com/

주소 : 전라남도 진도군 의신면 운림산방로 299-30

문의전화 : 061-542-1165, 061-544-1194


오시는 길




[쌍계사(진도)] 템플스테이

  • 예약가능한 프로그램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