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암사(순천)

  • 주소 : 전라남도 순천시 승주읍 선암사길 450(선암사)
  • 전화 : 061-754-6250

태고총림 조계산 선암사

선암사(순천) 임제선풍의 대쪽같은 승풍을 고고하게 지켜온 청정도량
전라남도 순천시에 있는 고찰로 신라시대에 창건되었다. 542년(진흥왕3) 아도가 비로암으로 창건하였다고도 하고, 875년(헌강왕5)도선국사가 창건하고 신선이 내린 바위라 하여 선암사라고도 한다.

경내에는 보물 삼층석탑과 대웅전 등 다수의 중요문화재가 있어 역사적 가치가 크다. 2009년 12월 21일 사적 제507호로 지정되었다. 현재는 한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찰로도 유명하다. 백제성왕 5년인(527)년 현재의 비로암지에 초창주 아도화상께서 선암사를 창건하였고, 산명을 청량산 사찰명을 해천사라 하였다. 이창주 도선국사께서 현 가람 위치에 절을 중창하고 1철불 2보탑 3부도를 세웠으며, 지금도 1철불 2보탑 3부도가 전해지고 있다. 삼창주 의천대각국사께서 대각암에 주석하시면서 선암사를 중창하였다. 대각국사 중창건도기에 의하면 당시의 중창은 법당 13, 전각 12, 요사 26, 산암 19개소등의 방대한 규모로 이루어 졌음을 알 수 있다. 이후 고려시대의 기록은 김극기(1171~1197)의 시에 "적막하고 고요한 수행의 사찰"로 전해지고 있다.

조선전기의 선암사의 기록은 중종 35년(1540)년 일주문을 중수했다는 기록이 유일하다. 선암사도 다른 절과 마찬가지로 정유재란때에 큰 피해를 입었는데 모든 전각이 불에 타고 철불, 보탑, 부도, 문수전, 조계문, 청측만이 남았다고 전한다.

1660년에 경준, 경잠, 문정, 세분의 대사에 의하여 대웅전을 세우는 등 8년간 괄목할 중수를 이루었다. 그러나 전쟁이전의 상태를 복구하는데는 무리였다.

선암사의 중창불사를 마무리하신 분은 호암약휴스님이었다. 호암스님은 승선교를 비롯하여 원통전 불조전 등을 만들었다. 중창이후 법당 8, 전사 12. 중료 16. 산암 13. 부속암자로 선적암, 도선암 등에 이르렀다고 한다. 그러나 영조 35년(1759) 봄에 선암사는 또다시 화재를 만나 큰 피해를 입게 되었는데, 상월새봉스님과 서악스님이 다음해인 1760년 재건 불사를 시작하였다. 이는 아도화상이래 도선-의천-경잠-경준-문정-호암의 뒤를 이은 오창이라 할 수 있다. 상월새봉스님은 중창불사 뿐만아니라 1734-35년 두 차례에 거쳐 화엄대법회를 개최하였는데 이때 참가한 1287명의 명단이 선암사 해주록에 전해진다. 그리고 상월스님은 화재를 예방하기 위하여 1761년 산 이름을 청량산 사찰명을 해천사로 개칭하였다.

정조 13(1789)년에 임금이 후사가 없자 눌암스님이 선암사 원통전에서 해붕스님이 대각암에서 100일 기도를 하여 1790년 순조임금이 되어났다. 이후 왕위에 오른 순조임금은 인천대복전 편액과 은향로, 쌍용문가사, 금병풍, 가마 등을 선암사에 하사 하였다.

순조 22년(1798)에는 승중문음으로 유명한 해붕전령이 칠전을 중창하였다. 순조 23년(1823) 3월 30일 실화로 대웅전을 비롯한 여러 동의 건물이 불에 타자 다음해부터 해봉, 눌암, 익종스님 등이 제6중창불사를 하여 현재의 가람의 규모를 갖추었다. 그리고 산명과 사명을 다시 복칭하기에 이른다.

조선시대 말기에는 호남을 대표하는 함명태선-경붕익운-경운원기-금봉기림 등의 4대 명강백을 배출하였다.

1919년 본발사법에 의하여 전국사찰을 30본산으로 지정했을 때 선암사는 전남의 4본산 중 하나로 지정되어 순천,여수,광주지역의 사찰을 관장하였다.

현재 선암사는 태고종 유일의 총림인 태고총림으로써 강원과 선원에서 수많은 스님들이 수행정진하는 종합수도도량의 역활을 이어가고 있다.


오시는 길




[선암사(순천)] 템플스테이

  • 체험형

    [선암사(순천)] 설날 특별 템플스테이

    전남, 2018-02-15~2018-02-18

    템플스테이는 1,700년 한국불교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산사에서 수행자의 일상을 경험하는 전통문화체험 프로그램입니다. 푸른 자연이 살아있는 맑고 고요한 산사 그 곳에는 우리 민족이 피워낸 소박한 문화와 쌀 한 톨, 한 방울의 물에서 지혜를 찾은 깨달음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바쁜 일상을 벗어나 진정한 행복여행을 찾는 이들에게 템플스테이는 나라와 ...

    예약하기
  • 체험형

    [선암사(순천)] 생각하며 느끼며 (2박 3일)

    전남, 2017-12-26~2018-12-30

    템플스테이는 1,700년 한국불교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산사에서 수행자의 일상을 경험하는 전통문화체험 프로그램입니다. 푸른 자연이 살아있는 맑고 고요한 산사 그 곳에는 우리 민족이 피워낸 소박한 문화와 쌀 한 톨, 한 방울의 물에서 지혜를 찾은 깨달음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바쁜 일상을 벗어나 진정한 행복여행을 찾는 이들에게 템플스테이는 나라와 ...

    예약하기
  • 체험형

    [선암사(순천)] 다만 꽃이 되어 (1박 2일)

    전남, 2017-12-16~2017-12-31

    템플스테이는 1,700년 한국불교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산사에서 수행자의 일상을 경험하는 전통문화체험 프로그램입니다. 푸른 자연이 살아있는 맑고 고요한 산사 그 곳에는 우리 민족이 피워낸 소박한 문화와 쌀 한 톨, 한 방울의 물에서 지혜를 찾은 깨달음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바쁜 일상을 벗어나 진정한 행복여행을 찾는 이들에게 템플스테이는 나라와 ...

    예약하기
  • 휴식형

    [선암사(순천)] 휴식형

    전남, 2017-12-15~2018-01-01

    템플스테이는 1,700년 한국불교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산사에서 수행자의 일상을 경험하는 전통문화체험 프로그램입니다. 푸른 자연이 살아있는 맑고 고요한 산사 그 곳에는 우리 민족이 피워낸 소박한 문화와 쌀 한 톨, 한 방울의 물에서 지혜를 찾은 깨달음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바쁜 일상을 벗어나 진정한 행복여행을 찾는 이들에게 템플스테이는 나라와 ...

    예약하기